전현희 “성남의뜰 부당이익 환수 가능…청렴서약서가 근거”(종합)


[서울=뉴시스]김태규 기자 =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이 20일 경기도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시행사인 ‘성남의뜰’이 취한 초과이익 과정에서 금품·향응 제공 등 공모 참여 민간업체들의 부패행위가 발생했다면 부당이익을 환수할 수 있다는 원칙적 해석을 내놨다

Source